11월 경상수지 59.7억달러 흑자…전년比 9개월 만에 증가

지난해 11월 경상수지가 59억7천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7개월 연속 흑자를 이어갔으며, 전년 동기 대비 9개월 만에 증가세로 전환했다. 7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9년 11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경상수지는 59억7천만...



  1. 산업부, 에너지전환 가속화…2020년 에너지 R&D 신규과제 공고

    산업통상자원부는 올해 신규 에너지기술개발사업 예산의 95%를 에너지전환과 에너지산업 생태계 변화를 뒷받침하기 위한 16대 중점기술 분야에 집중 투입하기로 했다. 20일 산업부는 2020년 에너지기술개발 실행계획을 확정, 21일 공고한다


  2. 공정위, 면세점 등 3개 업종 표준거래계약서 제정·배포

    현재 백화점, 대형마트, 홈쇼핑, 편의점, 온라인쇼핑몰 등에서 사용되던 표준계약서가 향후 복합쇼핑몰, 아울렛, 면세점 업계에서도 사용된다. 공정거래위원회(공정위)는 이들 업종에 관련된 표준거래계약서를 제정 및 배포했다고 14일 밝


  3. 공정위, 남양유업 동의의결안 의견수렴 절차개시

    공정거래위원회(공정위)는 남양유업의 거래상지위남용 건에 대한 동의의결 절차를 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앞서 공정위는 남양유업이 농협 위탁거래 대리점에 지급하는 수수료율을 충분한 협의 없이 지난 2016년 1월 1일부로 인하한 사안


  4. 월성 원전 핵폐기물 임시저장시설 증설 결정

    포화 상태에 도달한 월성 원자력발전소의 폐기물 처리시설의 증설이 결정됐다. 저장시설 부족으로 가동중인 원전이 정지될 수 있다는 우려는 일단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 이하 원안위)는 10일 열린 제113


  5. 공정위, 현대重 중량화물 입찰담합 6곳에 과징금 68억원 부과

    공정거래위원회가 현대중공업이 발주한 조선부품 등 중량물 운송용역에서 입찰 담합행위를 적발하고 동방 등 6개 운송업체에 대해 시정명령과 과징금 68억원을 부과했다. 7일 공정위에 따르면 동방, 글로벌, 세방, CJ대한통운, 케이씨티시


  6. 11월 경상수지 59.7억달러 흑자…전년比 9개월 만에 증가

    지난해 11월 경상수지가 59억7천만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7개월 연속 흑자를 이어갔으며, 전년 동기 대비 9개월 만에 증가세로 전환했다. 7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19년 11월 국제수지(잠정)'에 따르면 지난해 11월 경상수지는 59억7천만


  7. 공정위, 소비자기본법 제정 40주년 기념 대국민 공모전 개최

    공정거래위원회가 소비자기본법 제정 40주년을 맞이해 대국민 소비자정책 아이디어 공모전을 개최한다. 6일 공정위에 따르면 공모전 접수기간은 이날부터 내달 6일까지 한 달간이다. 일반 국민 누가나 '행복드림', '소비자정책위원회' 홈


  8. 성윤모 산업부 장관 "솔브레인, 고순도 불산액 조기 생산능력 확충 성공"

    성윤모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은 2일 "소재·부품·장비 기업이 든든하게 받쳐주는 산업 생태계를 구축해 '흔들리지 않는 산업강국'을 실현하겠다"고 말했다. 성 장관은 이날 화학 소재 전문기업인 솔브레인 공주 공장을 방문해 "지난해 7월


  9. [신년사] 조성욱 공정위원장 "현 정부 4년차, 혁신동력 강화 집중할 것"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은 "올해 현 정부 4년차로 접어드는 만큼 국민이 일상생활에서 체감할 구체적인 성과를 구현해야 하는 시기"라며 올해 공정위의 정책 방향으로 혁신동력을 강화하는 데 중점을 두겠다는 입장을 나타냈다. 조 위원장


  10. 경제수장들 새해화두 "2020년은 韓 경제 도약의 전환점"

    2020년 새해를 맞아 경제·금융당국 수장들은 신년사에서 올해는 한국 경제가 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성장동력 확보'에 주력하겠다고 강조했다. 31일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올 한 해는 글로벌경제와 함께 우리


  11. 국토부, 드론택시 등 도심형 항공 모빌리티 실용화 계획 발표

    정부가 지속가능한 항공수요를 창출하고, 드론택시 등 미래 도심형 항공 모빌리티(Urban Air Mobility, UAM)를 실용화하기 위한 향후 5년 간의 항공정책기본계획을 발표했다. 국토교통부는 향후 5년 간 항공정책의 비전과 전략을 담은 '제


  12. '징벌적 손해배상제도'…올해 최대 지식재산 이슈

    '특허침해에 대한 징벌적 손해배상제도 시행', '미·중 간의 지식재산 전쟁', 일본 수출규제로 촉발된 '소재ㆍ부품ㆍ장비 지식재산권 확보' 등이 올해 지식재산 분야의 최대 이슈로 꼽혔다. 30일 한국지식재산연구원은 지식재산 전문가와


  13. 아무도 신청하지 않는 정부인증 7개 폐지

    정부가 제도를 만들어놓고도 오랫동안 시행하지 않거나, 실효성이 없어 아무도 신청하지 않는 7개 인증제도를 폐지하기로 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범부처 인증제도 실효성 검토 제도' 시행 첫 해인 올해 총 58개 인증제도


  14. '소재‧부품‧장비 특별법' 국회 본회의 통과

    일본의 수출규제 이후 국내 관련산업의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정부가 추진해 온 '소재·부품·장비산업 경쟁력강화를 위한 특별조치법'(이하 소부장특별법)이 국회를 통과했다. 국회는 지난 9월30일 이인영 의원이 대표발의한 '소재·부품전


  15. CJ그룹 임원 인사…손경식, 연내 발표 공식화

    CJ그룹 정기 임원 인사 시기를 두고 손경식 회장이 '연내 발표'를 공식화했다. 26일 재계에 따르면 손 회장은 이날 중 인사 관련 최종안을 보고 받은 후 관련 임직원들에게 연내 발표를 지시하겠다는 의사를 밝혔다. CJ그룹은 그 동안 10


  16. [2020 경제정책] 사회적 타협 통해 제2의 '타다' 막는다

    정부가 제2의 '타다' 논란을 막기 위해 사회적 타협 메커니즘 '한걸음 모델'을 구축한다. 각 이해관계자가 작은 한 걸음씩 물러날 때 사회가 큰 한 걸음 전진한다는 의미다. 문재인 정부의 핵심 과제 중 하나가 '규제 개혁'이었던 만큼,


  17. [2020 경제정책] 전체의 30%가 1인 가구…정부, 인구구조 변화에 본격 대응 나서

    10가구 중 3가구가 '솔로'인 1인 가구 시대를 맞아 정부가 내년부터 본격적으로 대응한다. 1인 가구 맞춤 주택을 공급하는 등 제도 손질은 물론 주거·사회·복지·산업 등 모든 측면에서의 종합적 대응 전략을 수립할 예정이다. 19일 정부


  18. [2020 경제정책] 정부, 100조원 투입해 '경제상황 돌파'에 총력

    정부가 '경제상황 돌파'를 내년도 경제정책 방향에서 가장 역점을 두고 추진할 정책으로 꼽았다. 특히 투자의 회복 강도를 내년도 경기반등의 폭을 결정짓는 핵심 요소로 짚고, 민간·민자·공공 등 3대 분야에 100조원을 투입하겠다는 계획이


  19. [2020 경제정책] 정부, 내년 경제성장률 2.4% 전망…"기회요인 있어"

    정부가 내년 한국의 경제성장률을 2.4%로 전망했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나 한국은행 등 국내·외 금융기관이 예상한 수치보다 높다. 특히 내년엔 주력 산업인 반도체 업황이 살아나는 동시에 세계 경제도 회복세에 들어설 것으로 예상


  20. 문대통령 “최저임금 인상과 주 52시간 노동은 의무”

    확대경제장관회의가 19일 오전 10시 청와대에서 문재인 대통령 주제로 개최됐다. 이날 회의는 정부 및 정당 관계자뿐만 아니라 경제 단체장, 민간 전문가 등이 망라된 확대회의 형식으로 개최됐다. 문 대통령은 모두 발언에서 “우리 경제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