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플로, 日 첫 쇼케이스 성황리에 마무리

나고야 오사카에서 프로모션 이어갈 예정


[조이뉴스24 정병근기자] 보이그룹 빅플로가 일본에서의 쇼케이스를 성황리에 마무리했다.

빅플로는 지난 22일 일본 도쿄 시부야 사쿠라 홀에서 '스타덤' 컴백 프로모션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티켓 오픈과 동시에 뜨거운 관심을 받은 빅플로는 쇼케이스 당일 300여 명의 팬들이 현장을 가득 채우며 인기를 실감하게 했다.

빅플로는 2월 14일 발매한 네 번째 미니앨범의 타이틀곡 '스타덤'을 시작으로 '때로는', '베터 라이프(BETTER LIFE)'를 열창했고 파워풀한 칼군무로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어 '딜라일라(Delilah)', '배드 마마 자마'(Bad Mama Jama)를 일본어 가사로 소화했다. 마지막으로 로맨틱한 매력을 담은 '뭐해또해'를 끝으로 쇼케이스를 마쳤다.

빅플로는 "지금까지 열심히 준비한 만큼 팬 여러분 앞에서 무대를 선보일 수 있게 돼서 기쁘다. 성황리에 공연을 끝내서 뿌듯하다"고 소감을 전했다.

빅플로는 도쿄에 이어 25일 나고야, 26일 오사카에서 일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