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4월13일 美 'SNL'서 신곡 무대 최초 공개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 최고 인기 프로그램 'Saturday Night Live'(이하 SNL)로 컴백한다.

13일(현지시간) 'SNL'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방탄소년단이 오는 4월 13일 방송에 출연한다고 밝혔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SNL'에서 새 앨범 '맵 오브 더 소울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의 신곡 무대를 전 세계 최초로 공개한다.

방탄소년단[사진=빅히트엔터]

'SNL' 측은 "방탄소년단이 뮤지컬 게스트로 출연한다. 방탄소년단의 새 앨범 '맵 오브 더 소울 : 페르소나'는 다가오는 '러브 유어셀프 : 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 : SPEAK YOURSELF)' 투어에 앞서 4월 12일에 발매된다"고 밝혔다.

'SNL'은 미국 NBC 방송에서 생방송되는 주말 코미디 쇼로, 세계적인 스타들이 출연해 호스트를 맡거나 무대 공연을 하고, 코믹 연기 및 정치 풍자를 선보이는 미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최장수 프로그램 중 하나다.

방탄소년단은 지난해 5월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2018 미국 빌보드 뮤직 어워드' 월드 프리미어에 이어 'SNL' 출연까지 전 세계를 무대로 컴백하는 글로벌 스타의 위엄을 드러냈다. 방탄소년단은 내달 12일 새 앨범을 전 세계 동시 발매한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