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녀의사생활' 김재욱, 박민영집 초대 받아...정제원 그림에 질투폭발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박민영이 김재욱을 자신의 집으로 초대했다.

15일 방송된 tvN '그녀의 사생활'에서는 덕질이 들킬까봐 자신의 집을 공개하지 않았던 성덕미(박민영 분)가 라이언(김재욱 분)을 초대했다.

성덕미는 자신의 모습 그대로를 보여주기 위해 라이언에게 집에 놀러오라고 하고, 집 청소를 한다. 그때 고영숙(김미경 분)이 반찬을 들고 성덕미 집에 왔다가 덕질을 알게된다.

그녀의사생활 [tvN 캡처]

고영숙은 성덕미가 고3때 아이돌 콘서트장에 갔다가 부상을 당한 이후 덕질을 못하게 했던 것. 고영숙은 쿠션을 들고 성덕미를 때리고, 그때 들어온 라이언은 자신이 대신 맞는다.

라이언은 "덕미씨의 덕질하는 열정적인 모습에 반해 사귀게 됐다"고 말해 고영숙을 안심시켰다. 고영숙이 집으로 돌아간 뒤 라이언은 성덕미의 방을 찬찬히 보게 됐고, 차시안(정제원 분)의 그림으로 가득 찬 방에 질투를 폭발시켰다.

‘그녀의 사생활’은 직장에선 완벽한 큐레이터지만 알고보면 아이돌 덕후인 성덕미가 까칠한 상사 라이언을 만나며 벌어지는 본격 덕질 로맨스로 매주 수목 9시 30분에 방송된다.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