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프리즈너' 최원영, 남궁민 주입한 약물에 의식불명..."끝장내겠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최원영이 남궁민에게 의문의 주사를 맞고 의식을 잃었다.

15일 방송된 KBS '닥터 프리즈너’에서는 나이제(남궁민 분)가 이재준(최원영 분)에게 약물을 투입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나이제는 이재준의 등 뒤에서 주사를 놨고, 이재준은 "네놈이 나한테 주사를 꽂아?"라고 분노했다.

닥터프리즈너 [KBS 캡처]

나이제는 "네가 진짜 신이라도 되는 줄 알았냐? 널 이길 방법이 없겠더라. 그래서 내가 끝장내려고"라고 말했다.

이재준은 투입한 약이 뭐냐고 물었지만, 나이제는 "너 주사로 사람 해하는 게 전공이잖아. 네가 스스로 알아내"라고 말했다. 이재준은 이런 상황에도 나이제를 공격했지만, 결국 의식을 잃었다.

'닥터 프리즈너'는 대형병원에서 축출된 외과 에이스 의사 나이제가 교도소 의료과장이 된 이후 펼치는 신개념 감옥X메디컬 서스펜스 드라마로 매주 수목 10시에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