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 역사쓰앵님 이다지 "SKY 학생들이 뽑은 1위...100억 계약설 사실무근"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역사 선생님 이다지가 100억 계약설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

15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는 류승수, 박선주, 이다지, 박지우가 출연했다. 역사를 가르치고 있는 이다지는 "얼마전 한 기관에서 조사했는데, SKY 학생들이 뽑은 가장 도움된 역사 선생님 1위에 뽑혔다"고 말했다.

이다지는 "강의 자리 정하는 시간이 되면 몇 초만에 마감된다"고 덧붙였다.

라디오스타 [MBC 캡처]

MC들은 "100억 계약설은 뭐냐"고 물었고, 이다지는 "선택 과목이라 그렇게까지는 안받는다. 사실무근이다. 그런데 수학같은 과목은 그렇게 받는 분들도 있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