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밤' 서정연, 현실 연기로 완성한 워너비 선배 "공감 감사"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배우 서정연이 현실감 가득한 연기로 '워너비 선배' 캐릭터를 완성했다.

서정연은 11일 종영을 앞둔 MBC 수목드라마 '봄밤'(극본 김은, 연출 안판석)에서 약사 혜정으로 분해 지호(정해인 분)와 정인(한지민 분)의 로맨스 흐름에 조력했다.

혜정이 지호의 속마음을 꿰뚫어 보며 전한 진심 어린 말들은 안방극장에도 위로와 공감을 전했다. 서정연의 담담한 어투와 섬세한 표현력은 대사들의 의미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며 '봄밤'을 보는 또 하나의 재미로 작용하기도 했다.

[사진=YG엔터테인먼트]

또 서정연은 마지막까지 주변 사람들을 챙겨주는 따뜻함은 물론, 친근하고 믿음직한 조언자로서의 면모 등 현실감 넘치는 모습까지 그려내 '워너비 선배'의 매력을 한껏 드러냈다.

서정연은 "마지막이라는 게 아직 실감 나지 않는다"며 "좋은 감독님, 스태프분들, 배우분들과 함께 할 수 있어 행복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밝혔다.

또 "시청자분들이 함께 공감해주시고, 사랑을 주셔서 감사하다. 주신 반응들 덕에 촬영을 하며 더욱 힘을 얻을 수 있었던 것 같다. 마지막 회까지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마음을 전했다.

한편 '봄밤' 마지막 회는 이날 밤 8시55분에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아이뉴스24 창간 20주년, 소프라노 김성혜 한국 데뷔 10주년 독창회
I’m COLORATURA, I’m KIM SUNGHYE
2019. 11. 21 THU PM 8:00 롯데콘서트홀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