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美 'MTV 비디오 뮤직어워즈' 4개 부문 노미네이트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미국 대중음악 시상식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VMAs)' 4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됐다.

2019 MTV VMA 측은 지난 23일(현지시각) 각 부문 별 후보를 발표했다. 방탄소년단은 베스트 콜라보레이션(BEST COLLABORATION), 베스트 K팝(BEST K-POP), 베스트 아트 디렉션(BEST ART DIRECTION), 베스트 안무(BEST CHOREOGRAPHY) 등 총 4개 부문에 후보로 올랐다.

미국 팝스타 할시가 피처링한 '작은 것들을 위한 시'는 베스트 콜라보레이션(BEST COLLABORATION) 부문에 이름을 올렸다.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또한 '작은 것들을 위한 시'는 '베스트 안무'와 '베스트 아트 디렉션' 후보로도 올랐다. '베스트 아트 디렉션'은 작업에 참여한 박진실·김보나(MU:E)가 후보다.

이와 함께 방탄소년단은 '작은 것들을 위한 시'로 '베스트 K팝' 후보로도 이름을 올렸다. 블랙핑크의 '킬 디스 러브', 엑소 '템포', 몬스타엑스 '후 두 유 러브',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캣 & 도그', NCT 127 '레귤러'와 경합한다.

'베스트 K팝'은 MTV VMA 측이 올해부터 신설한 부문으로, K팝의 영향력이 확대됐음을 의미해 눈길을 끈다.

MTV VMA는 1984년부터 매년 MTV가 주관하는 음악 시상식 중 하나로, 시상식은 8월26일 미국 뉴저지 푸르덴셜센터에서 열린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