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하이텍, 2분기 영업익 493억원…전년比 45% ↑

전력반도체·이미지센서 등 수주 증가 덕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DB하이텍은 올해 상반기 매출 3천731억원, 영업이익 717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공시했다. 전년 동기 대비 매출은 19%, 영업이익은 54% 증가한 수치다.

2분기 기준으로는 매출 2천135억원, 영업이익 493억원이다. 전년 동기 대비 각각 23%, 45% 증가했다.

DB하이텍은 스마트폰과 보안카메라를 중심으로 전력반도체와 이미지센서, 터치스크린칩 등의 수주가 증가해 실적개선에 영향을 끼쳤다고 설명했다. 특히 DB하이텍이 강점을 보이고 있는 전력반도체는 상대적으로 부가가치가 높은 제품으로, 대외환경에 흔들리지 않고 안정적인 성장세를 보이면서 호실적을 이어갈 수 있었다.

DB하이텍은 현재 경기도 부천과 충북 음성에 있는 생산라인이 모두 풀가동되고 있으며, 앞으로도 고객 수주가 견고할 것으로 예상되고 신규제품 개발이 꾸준히 증가하고 있어 하반기에도 성장세가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한편 DB하이텍은 고전력 파워소자, OLED, RF, AR∙VR용 마이크로디스플레이 칩 등 고부가 신규제품의 개발 및 양산화 작업을 분주하게 진행하고 있다. 또 해당 제품의 수주확대를 통해 제품믹스 개선을 가속화함으로써 고수익 사업구조를 이어갈 예정이다.

윤선훈기자 krel@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