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양아 출신 사업가…'수현과 열애' 차민근 대표 '화제'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배우 수현(34)의 열애설이 화제가 된 가운데 그의 연인인 차민근 대표에 대해서도 눈길이 모아지고 있다.

차 대표는 세계 최대 사무실 공유 업체 위워크의 한국 대표다. 그는 1살 때 미국 뉴저지로 입양된 한국계 미국인으로 2007년 회의 참석차 한국을 방문했다가 자신을 낳은 생모와 25년만에 재회했다. 한국에 연고를 확인한 그는 이후 꾸준히 한국과 미국을 오가며 활동하고 있다. 미국 이름은 매튜 샴파인이다.

[문화창고/차민근 소셜미디어]

수현보다 3살 연상으로 친구처럼 지내다가 최근 연인 사이로 발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로의 부모도 이들의 교제를 인지하고 있다고 한다. 이들은 최근 한 지인의 결혼식에 다정한 모습으로 함께 참석해 시선을 모으기도 했다.

수현 측은 22일 "서로에 대한 깊은 신뢰로 사랑을 키워가고 있는 두 사람의 좋은 만남을 따뜻한 시선과 응원으로 지켜봐주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2005년 한중 슈퍼모델 선발대회를 통해 데뷔한 수현은 영화 '어벤져스:에이지 오브 울트론', '신비한 동물사전' 등의 할리우드 영화에 출연한 바 있다.

조이뉴스24 김형태기자 tam@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