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준, 통산 500볼넷…KBO 56번째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KT 위즈 오른손 타자 유한준이 통산 500번째 볼넷을 기록했다.

유한준은 22일 수원 롯데 자이언츠전에 4번 지명타자로 선발출전, 2-1로 앞선 6회말 선두타자로 나서 볼넷으로 출루했다

시즌 42번째이자 통산 500번째 볼넷. 2005년 현대 유니콘스에서 데뷔한 그는 40볼넷 이상을 8차례 기록했다.

전날까지 유한준은 시즌 113경기에 출전해 타율 3할1푼3리 12홈런 75타점을 기록했다.

조이뉴스24 수원=김형태 기자 tam@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