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웰컴2라이프' 정지훈, 임지연X곽시양 다정 모습에 질투폭발 "또 붙어있어"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정지훈이 임지연과 곽시양의 다정한 모습에 질투했다.

27일 방송된 MBC '웰컴2라이프'에서는 이재상(정지훈 분)이 라시온(임지연 분)과 구동택(곽시양 분)의 다정한 모습에 화를 내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이재상은 구동택이 라시온에게 보낸 메시지를 우연히 보게 됐고, 'ㅂㄱㅅㄷ'이라는 내용이 적혀있었다.

이재상은 '보고 싶다'부터 시작해 자음자가 뜻하는 바를 유추하려 애썼다. 보나(이수아 분)는 이재상이 생각하지 못한 '벗고 싶다'를 외쳤다.

웰컴2라이프 [MBC 캡처]

이재상은 그 말을 생각하다가 라시온과 구동택이 다정하게 앉아 있는 것을 봤고, 화를 냈다.

이재상은 속으로 "이것들이 또 붙어 있어"라고 말했고, 그때 라시온이 더워하며 재킷을 벗었고 구동택이 이를 도와줬다. 이재상은 그 모습을 보고 버럭 소리를 지르며 질투를 드러냈다.

'웰컴2라이프'는 오로지 자신의 이득만 쫓던 악질 변호사가 사고로 평행 세계에 빨려 들어가, 강직한 검사로 개과천선해 펼치는 로맨틱 코미디 수사물로 매주 월화 9시에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