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목식당' 백종원, 중화 떡볶이집에 "매력 잃었다" 진심 충고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백종원이 중화 떡볶이집에 충고를 건넸다.

28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부천 대학로 가게들에게 솔루션을 제공하는 백종원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백종원은 "음식 만드는 사람들이 힘들어 하는 것 중 하나가 어디까지가 불 맛인가이다"고 말을 꺼냈다.

백종원의 골목식당 [SBS 캡처]

이어 백종원은 "나도 아직 그게 숙제다. 불맛이 불에 직접 닿아 생기는 맛이냐, 고온에서 튀겨진 듯 한 맛이냐가 문제인데, 나는 두 가지가 섞인 맛을 불맛이라고 한다"고 덧붙였다.

이후 백종원은 중화 떡볶이집을 찾았고, 사장은 일주일 동안 연구한 떡볶이를 내왔다. 백종원은 그 떡볶이에 돼지 등심이 들어간 것을 보고 "잘못하면 제육 볶음 맛 나는데"라고 말했다.

맛을 본 백종원은 "고기 먹자마자 김, 김치, 밥, 콩나물국이 생각난다"고 소감을 밝혔다.

백종원은 "나쁘지는 않은데, 매력을 좀 잃은 거 같다. 떡볶이집은 단가가 낮은 대신 식사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손님들이 찾는다. 그런데 식사라고 느끼는 순간 식사 시간 외에는 잘 안 찾게 된다"고 조언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