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 발견한 하루' 로운 "내면에 여러 모습 공존, 나와 닮았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로운이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 끌린 이유를 밝혔다.

오는 10월 방송되는 MBC 새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송하영, 인지혜/ 연출 김상협)는 여고생 은단오(김혜윤 분)가 정해진 운명을 거스르고 사랑을 이뤄내는 본격 학원 로맨스 드라마다.

[사진=MBC]

극 중 로운은 비밀을 감춘 만화 속 캐릭터 '13번' 역을 맡아 김혜윤(은단오 역)과의 심쿵 위기 로맨스를 그려나갈 예정이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통해 만화를 찢고 나온 듯한 화려한 비주얼뿐만 아니라 신비로운 캐릭터 '13번'의 다양한 매력을 자신만의 색깔로 보여줄 예정이다.

로운은 "'13번'은 섬세하고 예민하지만 한편으로는 귀여운 매력도 있는 입체적인 캐릭터다. 상황에 따라, 누구와 함께 있는지에 따라 다른 모습을 보여주기도 한다. 내면에 여러 가지 모습이 공존하는 '13번'이 왠지 모르게 저와 닮았다고 생각했다"며 캐릭터에 이끌린 이유를 밝혔다.

또한 로운은 "우리 드라마의 힘은 메시지라고 생각한다. 살아가다 보면 가장 중요한 '나' 자신을 놓치고 살아가는 경우가 많다. '나'를 잃어버리기 쉬운 세상에 살고 있는 우리에게 좋은 메시지를 줄 것"이라고 말했다.

덧붙여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관전 포인트는 '예상치 못함'이라고 생각한다. 저 역시 비밀스러운 캐릭터 '13번'을 연기함으로써 예측 불가능한 매력을 보여드릴 것"이라며 다채로운 매력으로 예비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것을 예고했다.

'어쩌다 발견한 하루'는 '신입사관 구해령' 후속으로 오는 10월 2일 9시 첫방송 된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