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현♥차민근, 12월 결혼 "따뜻한 응원·축하 부탁…배우로 최선 다할것"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배우 수현과 위워크 한국 대표 차민근(매슈 샴파인)이 오는 12월 결혼 소식을 전해 화제다.

4일 수현의 소속사 문화창고는 "수현씨가 현재 만남을 이어오고 있는 분과 12월14일 신라호텔에서 결혼식을 하게 됐다"라고 공식 발표했다.

이어 "수현씨는 결혼 후에도 배우로서 늘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따뜻한 응원과 많은 축하 부탁드린다"라고 전했다.

[사진=문화창고/차민근 SNS]

수현과 차민근 위워크 대표는 지난 8월 열애를 인정했다. 당시 수현 측은 "수현이 현재 만나는 분과 호감을 가지고 알아가던 중 최근 연인으로 발전했다"고 밝혔다.

세살 차의 두 사람은 2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났으며, 올해 초 연인 사이로 발전했다. 두 사람은 주변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고 당당한 데이트를 즐겼던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수현은 지난 2월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열린 '위워크 크리에이터어워즈' MC를 직접 맡으며 애정을 과시하기도 했다.

수현은 2005년 한중슈퍼모델 선발대회를 통해 연예계에 데뷔했다. 2006년 SBS '게임의 여왕'으로 연기에 첫발을 내디뎠으며, 이후 드라마 '도망자 Plan.B' '브레인' '7급공무원' 등에서 활약했다. 수현은 2015년 영화 '어벤져스:에이지 오브 울트론'을 통해 할리우드에 진출했다. 이후 영화 '이퀄스' '다크타워: 희망의 탑'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등에 출연했다.

차민근은 한 살 때 미국 뉴저지 가정에 입양된 한국계 미국인으로, 세계 최대 공유오피스 서비스 기업 위워크(WeWork) 한국 대표다.

조이뉴스24 김양수기자 lia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