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P' 이상윤, 장나라 불륜녀 추궁에 끝까지 침묵...결국 별거 시작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이상윤이 장나라의 추궁에 침묵했다.

25일 방송된 SBS 'VIP'에서는 나정선(장나라 분)이 박성준(이상윤 분)에게 불륜녀가 누구냐고 추궁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나정선은 박성준에게 "매일 지옥에 떨어진다. 나중에는 내가 잘못인가, 내가 그렇게 만들었나 하는 생각까지 한다"며 "무슨 일이 일어나도 상관없으니까 누군지 말하라"고 말했다.

VIP [SBS 캡처]

박성준은 아무말이 없었고, 나정선은 "이 문자 사실이냐"고 말한다. 박성준은 "사실이 아나다"고 하면서도 끝까지 침묵했다.

나정선은 "나 호텔에서 지낼게. 말할 준비 되면 연락하라"고 말했고, 박성준은 "내가 나갈게"라고 짐을 챙겨 나갔다.

‘VIP'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로 매주 월화 10시에 방송된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