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애 '나를 찾아줘', 로테르담영화제·피렌체한국영화제 공식 초청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영화 '나를 찾아줘'가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피렌체 한국영화제에 초청됐다.

'나를 찾아줘'는 6년 전 실종된 아들을 봤다는 연락을 받은 정연(이영애)이 낯선 곳, 낯선 이들 속에서 아이를 찾아 나서며 시작되는 스릴러로, 제49회 로테르담 국제영화제와 제18회 피렌체 한국영화제에 초청됐다.

[사진=워너브러더스코리아]

로테르담 국제영화제는 전세계 독립영화 감독들의 세계를 향한 등용문과도 같은 영화제로 한국 영화로는 '공작','악녀', '메기'가 초청되어 주목받은 바 있다.

'나를 찾아줘'는 로테르담 국제영화제에서 비경쟁 부문 장르영화 상영 프로그램인Voices섹션 내Rotterdämmerung에 초청되어 해외 관객들과 만난다. '나를 찾아줘'의 해외세일즈사인 화인컷에 따르면 로테르담 국제영화제 프로그래머 비앙카 탈(Bianca Taal)은 "'나를 찾아줘'는 극적이면서도 감동적이다. 특히 이영애의 연기가 이를 훌륭하게 소화했다"고 밝히며 초청 소식을 전했다.

뿐만 아니라 '나를 찾아줘'는 제18회를 맞이하여 이탈리아 피렌체에서 개최되는 피렌체 한국영화제의 폐막작으로 초청됐다. 유망한 한국영화 감독들의 영화에 대한 열정과 관심을 이탈리아에 소개하기 위해 시작된 피렌체 한국영화제는 '버닝', '공작', '곤지암' 등이 상영된 바 있다.

'나를 찾아줘'는 오는 27일 개봉된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