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컴백' 크러쉬 "음원 사재기 근절돼야, 유감스럽고 안타깝다"(인터뷰)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가수 크러쉬가 음원 사재기 논란에 대한 자신의 소신을 밝혔다.

5일 서울 강남구 모처에서 가수 크러쉬 정규 2집 '프롬 미드나잇 투 선라이즈' 발매 기념 인터뷰가 진행됐다.

크러쉬 [사진=피네이션]

이날 크러쉬는 최근 가요계에 다시 불어닥친 음원 사재기 논란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밝혔다. 그동안 좋은 음악을 꾸준히 해오며 음원 강자가 된 크러쉬인만큼 이번 사태에 대한 아쉬움이 있을 법 했다.

이와 관련, 크러쉬는 "굉장히 유감스럽게 생각한다. 사재기는 근절이 돼야 하는게 맞다고 생각한다. 정당하고 열심히 음악하는 사람들이 정말 많다. 이런 일들이 생겨난다는 게 안타깝다"고 말했다.

이어 크러쉬는 "저는 정말 열심히 음악하고 있습니다"라고 덧붙였다.

크러쉬는 '음원 강자'라는 수식어에 대해서도 솔직한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크러쉬는 "때로는 과분하게 느껴질 때가 있는 것 같다. 이게 스코어를 중요하게 생각하면 안 되지만, 주변에서도 많은 기대를 해주셔서 부담될 때가 있다. 개의치 않으려고 하지만 더 겸손해야 한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한편 크러쉬의 정규 2집 '프롬 미드나잇 투 선라이즈'는 5일 오후 6시 전 음원사이트를 통해 발매된다.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