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잇디 측 "'프듀' 접대 류모씨, 이미 퇴사…접대 사실무근"(공식)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아이즈원 강혜원이 속한 에잇디크리에이티브 측이 접대설을 부인했다.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6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이같은 사실을 밝혔다.

[Mnet 방송화면 캡처]

에잇디 측은 "접대와 관련 거론되는 류모씨는 당사에서 음반 PR 업무를 전담해 맡은 적은 있으나 지난해 본인 기획사 앙팡테리블을 설립해 본사와 관계가 없다"며 "류씨가 설립한 앙팡테리블 소속 연습생이 조사를 받았고,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어떠한 조사도 받은 적 없고 접대한 사실도 없다"고 강조했다.

아래는 에잇디크리에이티브 공식입장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에잇디크리에이티브입니다.

현재 '프로듀스101' 제작진 접대와 관련하여 거론이 되고 있는 류 모 씨는 당사에서 음반 PR 업무를 전담하여 맡은 적은 있으나, 지난 해 이미 본인 기획사 앙팡테리블을 설립하여 본사와는 관계가 없습니다.

본사는 류 씨가 설립한 앙팡테리블의 소속 연습생이 '프로듀스X' 출연 과정에서 조사를 받은 걸로 알고 있고, 저희 에잇디크리에이티브는 본 순위조작 관련하여 그 어떠한 조사도 받은 적이 없으며 접대한 사실조차 없습니다.

소속 아티스트가 피해를 보지 않도록 사실과 다른 추측성 루머의 유포와 언론 보도를 자제해 주시길 요청드립니다.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