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크립톤, ‘2019 크립톤 서울형 소셜벤처 데모데이’ 개최


5개 스타트업 피칭과 네트워킹 전개

[아이뉴스24 박명진 기자] 서울시와 ㈜크립톤은 19일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연남장에서 ‘2019 크립톤 서울형 소셜벤처 데모데이’를 개최한다.

‘크립톤 서울형 소셜벤처 데모데이’는 서울시가 주최하고 크립톤이 주관·운영하는 행사다. 서울시의 사회문제 해결을 위해 테크 기반 소셜벤처와 기업가형 도시재생분야 스타트업 11개 팀을 발굴,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소셜벤처 생태계의 성공 모델을 제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행사에는 국내외 액셀러레이터, 벤처 캐피털, 임팩트 투자자 등 전문 투자자들과 관련 기관·협회, 소셜벤처, (예비)창업가, 대학생, 일반인 등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현장에서는 투자유치를 위한 IR과 네트워킹의 기회가 제공된다.

프로그램으로는 먼저 키노트스피치가 진행된다. 이 스피치에는 재주상회, 씽즈, 록야, 두손컴퍼니, 쿼드매디슨, 제네럴바이오 대표가 연사로 나선다. 이들 6개 기업은 크립톤의 투자와 액셀러레이팅을 디딤돌 삼아 이미 각 분야를 대표하는 소셜벤처로 성장했다.

이어서 지난 3개월간 성공적으로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을 수행한 △문화예술콘텐츠를 기반으로 지역과 공간을 혁신하는 ‘제이콥스’ △독립출판 작가와 대중을 연결하는 플랫폼 ‘뮤즈’ △베이비시터 매칭 플랫폼 돌봄플러스의 ‘휴브리스’ △데이터사이언스 학습 콘텐츠 플랫폼 ‘다핏’ △인디 콘서트 매칭 서비스 ‘먹스킹’ 등 5개사의 피칭이 전개된다.

㈜크립톤은 우리나라 최장수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이자 예비창업가부터 대기업까지 전 단계에서 액셀러레이팅이 가능한 국내 유일의 엔터프라이즈 액셀러레이터다. 국내 액셀러레이터 중 유일하게 다수의 IPO 사례를 보유하고 있으며 지난 2017년부터 펀드를 결성해 투자규모를 점진적으로 확대해 나가며 국내 스타트업 발굴 및 투자, 육성에 주력하고 있다.

박명진기자 p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