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브 핀테크서비스 ‘아임인’...시리즈A 투자 유치


[아이뉴스24 김세희 기자] 핀테크 기업 ㈜티웨이브가 시리즈A 투자를 완료했다. 티웨이브가 제공하는 아임인 서비스는 사람들이 여행, 육아, 뷰티 등 관심사로 모여서 매달 정해진 순서대로 목돈을 마련하고 관심사에 맞는 다양한 혜택을 제공하는 우리 전통문화 계모임 방식의 한국형 핀테크 비즈니스 모델을 가지고 있다.

이번 A라운드의 투자 참여기관은 스퀘어벤처스, 보광창투, 스케일업벤처스, 트러스트 투자조합이며, 38.5억원 규모이다. 이로써 작년말부터 PRE시리즈를 합쳐 누적 투자금액은 총 52.5억원이다.

스퀘어벤처스의 유병주 대표는 이번 투자참여의 배경에 대하여 “핀테크의 두개의 큰 축은 P2P와 간편결제라고 생각됩니다. 기존의 P2P 업체들은 투자자와 대출자를 연결하는 플랫폼 역할만으로 한정되어 수익성을 달성하기 어려운 구조입니다. 그러나 모바일 커머스 생태계의 활성화로 인하여 간편결제 플랫폼이 빠르게 성장하고 있습니다. 아임인 서비스는 기존의 P2P 플랫폼의 기능과 간편결제 및 커머스까지 확장하는 하이브리드형 핀테크 기업입니다.

티웨이브 서재준 대표이사

아임인 플랫폼상에서 투자자와 대출자가 매칭하고 은행의 적금과 비슷하게 투자와 대출이 이루어집니다. 또한, 투자자는 투자금액한도로 간편결제 가능금액이 발생하고, 아임인샵에서 간편결제를 통하여 원하는 상품을 구매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P2P, 간편결제 및 커머스까지 확장되는 서비스는 한국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도 차별성 및 독창성을 보유한 핀테크 기업이라고 판단됩니다.” 라고 밝혔다.

지난번에 이어 이번 라운드를 추가 투자한 트러스트 투자조합을 운영하는 티아이더블유의 우희성 대표는 “핀테크의 주 트렌드는 P2P금융이라고 생각합니다. 다양한 방식의 트렌드들이 모여 메가 트렌드가 되고, 나아가 패러다임이 바뀔 것으로 생각합니다.” 이어 “아임인 서비스처럼 고객의 니즈를 잘 파악한 트렌디한 플랫폼이 그 중심에 있게 될 것으로 보고 추가 투자하였습니다.” 라고 투자배경을 밝혔다.

티웨이브의 서재준 대표는 “이번 투자를 통해 기술개발과 마케팅 확대를 할 것이며, 고객들의 생활에 더욱 도움이 되는 독자적인 신용기반의 소셜네트워크와 이를 기반으로 한 생태계를 만들어 나갈 것” 이라고 전했다.

김세희기자 ksh1004@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