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HD]'지푸라기라도' 정우성, 월요병 날리는 잘생김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 배우 정우성이 13일 오전 서울 메가박스 성수에서 열린 영화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감독 김용훈) 제작보고회에 참석하고 있다.

'지푸라기라도 잡고 싶은 짐승들'은 인생 마지막 기회인 돈 가방을 차지하기 위해 최악의 한탕을 계획하는 평범한 인간들의 범죄극으로 배우 전도연, 정우성, 배성우, 윤여정, 정만식, 진경, 신현빈, 정가람 등이 출연한다. 오는 2월 12일 개봉예정.

조이뉴스24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