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정남 "최여진 집에서 잔 적 있어" 깜짝 고백 후 폭풍 해명한 이유


[아이뉴스24 정상호 기자] 모델 출신 배우 배정남이 최여진과의 초특급 우정을 과시했다.

지난 18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서는 모델계 절친으로 유명한 배정남과 최여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JTBC 방송화면 캡처]

이날 방송에서 배정남은 "내가 처음 모델을 시작하던 찌끄레기 시절에 최여진이는 톱모델이었다. 그 당시 친해지고 싶어서 아는 형한테 인사를 시켜달라고 했다"며 최여진과의 인연다.

이에 멤버들은 "관심이 있었던 거냐? 좋아했던 거냐?"고 물었고, 배정남은 "조금"이라며 "최여진이 정말 멋있었다. 20년 전 일이다. 그때 조금 좋아했나. 지금은 진짜 그런 마음이 아니고 친구다"라고 답했다.

배정남은 "최여진의 집에서 잔 적이 있다"는 깜짝 고백도 했다. 배정남은 "최여진과 내가 같은 종류의 강아지를 키운다. 그래서 한 번씩 강아지를 최여진의 집에서 맡길 때가 있다"며 "그런데 최여진의 집은 별채가 있고 양평이다. 술을 한 잔 했을 때는 별채에서 자고 간 적이 있다"고 황급히 해명을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아는 형님'은 매주 토요일 오후 9시에 방송된다.

정상호기자 uma82@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