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직한 후보', 이틀 연속 1위…봉준호 '기생충' 4위 역주행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영화 '정직한 후보'가 이틀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한 가운데 '기생충'이 역주행하며 그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1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집계에 따르면 '정직한 후보'는 지난 13일 하루동안 10만7499명의 관객을 동원해 박스오피스 1위를 지켰다. 누적관객수는 23만2276명이다.

'정직한 후보' 포스터 [사진=NEW]

'정직한 후보'는 거짓말이 제일 쉬운 3선 국회의원 주상숙(라미란 분)이 선거를 앞둔 어느 날 하루아침에 거짓말을 못 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좌충우돌 코미디 영화다.

코로나 19 감염증 확산 우려 속 극장 관람객 수가 급감했음에도 이틀 연속 10만 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코미디 영화의 힘을 보여주고 있다.

'정직한 후보'와 같은 날 개봉된 '작은 아씨들'은 2위를 차지했다. 같은 기간 6만5137명의 관객을 불러모아 누적관객수는 15만1057명이다. 3위는 '클로젯'으로 4만5924명을 추가해 누적관객수는 93만4942명이다.

이 중 가장 눈에 띄는 건 제92회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4관왕을 휩쓴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이다. 재개봉된 '기생충'은 같은 날 1만8014명의 관객을 동원해 4위에 이름을 올렸다. 누적관객수는 101만39327명이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