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출격 준비 손흥민. 개인 첫 5G 연속골 도전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상승세를 이어가야한다. 손흥민(28, 토트넘)이 짧은 휴식기를 뒤로 하고 다시 그라운드로 나선다.

토트넘은 오는 16일(이하 한국시간) 영국 웨스트 미들랜즈주 버밍엄에 있는 빌라 파크에서 애스턴 빌라와 2019-20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6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손흥민은 이번에도 선발 출전이 유력하다.

그는 애스턴 빌라를 상대로 5경기 연속 골 도전에 나선다. 손흥민은 최근 물오른 득점 감각을 다시 뽐내고 있다.

EPL 토트넘에서 뛰고 있는 손흥민이 오는 16일(한국시간) 열리는 애스턴 빌라와 26라운드 원정 경기를 통해 5경기 연속 골에 도전한다. [사진=뉴시스]

그는 지난달(1월) 23일 열린 노리치시티와 EPL 24라운드에서 골을 넣으며 앞선 7경기 무득점 침묵을 깨뜨렸다. 노리치시티전을 시작으로 사우샘프턴과 잉글랜드축구협회(FA)컵 32강 재경기를 비롯해 EPL 25라운드 맨체스터 시티전 등 연달아 득점포를 가동했다.

손흥민이 애스턴 빌라전에서 골 맛을 본다면 새로운 기록을 작성한다. 그는 지난해 2월 비롯해 4경기 연속으로 골을 넣은 적은 있지만 아직 5경기 연속을 넘어서지는 못했다.

토트넘과 견줘 상대적으로 전력이 떨어진다는 평가를 받고 있는 애스턴 빌라와 맞대결이라 기대는 크다. 또한 이날 경기에서 골을 넣는다면 EPL 개인 통산 50호 골 고지에도 오른다. 손흥민은 지난 2015-2016시즌 토트넘 유니폼을 입고 EPL에 데뷔한 이후 지금까지 49골을 기록하고 있다.

토트넘도 리그 3연승 도전에 함께 나선다. 토트넘은 최근 치른 리그 3경기에서 2승 1무를 기록하며 6위까지 순위를 끌어올렸다.

토트넘은 애스턴 빌라전을 마치면 빡빡한 일정이 기다리고 있다. 20일에는 유럽축구연맹(UEFA) 주최 챔피언스리그 16강 라이프치히(독일)과 1차전, 22일은 첼시를 상대로 EPL 27라운드를 치러야한다. 애스턴 빌라전에서 승점3 획득이 필요한 상황이다.

토트넘은 올 시즌 개막전(1라운드) 상대로 애스턴 빌라를 만나 좋은 기억이 있다. 당시 3-1로 이겼다. 그런데 손흥민은 퇴장 징계로 인해 경기에 뛰지 못했다.

토트넘은 1라운드 맞대결에서 해리 케인이 멀티골을 넣었다. 그러나 이번 맞대결에서는 부상을 당한 케인이 빠진다. 손흥민이 그자리를 대신해야한다.

조이뉴스24 류한준기자 hantaeng@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