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문숙, 드라마 ‘꼰대인턴’ 캐스팅 "박기웅과 세대초월 케미 기대"


[조이뉴스24 박재덕 기자] 배우 문숙이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드라마 ‘꼰대 인턴’에 출연한다.

문숙이 출연을 알린 ‘꼰대 인턴’은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을 그린 코믹 오피스물로 배우 박해진, 김응수, 한지은, 박기웅 등이 캐스팅을 알려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문숙은 극 중 ‘옥경이’ 역을 맡아 남궁준수 사장(박기웅 분)과 신선한 조합으로 세대초월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배우 문숙이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드라마 ‘꼰대 인턴’에 출연한다. [사진=더블에스지컴퍼니]

특히 문숙은 tvN ‘기억’, OCN ‘프리스트’, MBN/드라맥스 ‘우아한 가’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우아하면서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젊은 세대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은 바 있다. 출연하는 작품마다 보는 이의 눈을 사로잡고 있는 문숙이 ‘꼰대 인턴’에서 어떤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주목된다.

또한 문숙은 최근 배우 박철민, 김원해가 소속 되어있는 더블에스지컴퍼니와 전속 계약을 체결해 향후 행보에 대한 관심이 모아진다.

드라마 ‘꼰대 인턴’은 지난 2018년 ‘MBC 드라마 극본공모’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신소라 작가의 작품으로 ‘역도요정 김복주’, ‘백일의 낭군님’, ‘킬잇’ 등을 연출한 남성우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현재 방영중인 ‘그 남자의 기억법’의 후속으로 오는 5월 첫 방송된다.

조이뉴스24 박재덕기자 avalo@joynews24.com
아이패드·에어팟 프로 스벅커피까지 쏟아지는 선물 '달빛라이브'에서 만나요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