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리사, 세상 혼자 사는 독보적 미모…"나 자신 사랑해"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블랙핑크 리사가 러블리한 매력을 뽐냈다.

한국을 넘어 전 세계적으로 화제와 주목을 몰고 다니는 그룹 블랙핑크의 리사가 '얼루어 코리아' 6월호의 커버를 장식했다.

이번 커버와 화보는 봄과 여름 사이, 리사의 깨끗하고 맑은 얼굴과 피부톤에 어울리는 다양한 메이크업 스타일을 선보이며 특유의 사랑스러운 분위기와 시크함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블랙핑크 리사가 얼루어 화보를 촬영했다.[사진=얼루어]
블랙핑크 리사가 얼루어 커버를 장식했다.[사진=얼루어]

리사는 촬영 후 이어진 인터뷰에서 "많은 분이 있는 그대로의 제 모습을 사랑해 주니까 전 정말 행복한 일을 하는 거예요. 저 자신을 사랑하기도 하고요. 평생 이 모습을 잃지 않고 싶어요"라고 밝히며 작은 일에도 잘 웃고 주어진 행복을 즐길 줄 아는 모습이 타고난 기질이라 밝히며 웃어 보였다.

코로나19로 국내 및 해외 무대가 잠정적으로 멈춘 상황에 대해 "모두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어쩔 수 없는 상황이니 저 역시 조심하며 지내고 있어요. 팬들을 직접 만날 수 없다는 게 참 아쉽고 안타깝지만, 더 멋진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열심히 준비하고 있어요"라고 밝히며 모두의 안전과 건강을 기원했다.

한편 블랙핑크는 6월 중 선공개 타이틀곡을 발매하고 활동에 앞선다. 이에 앞서 오는 5월 29일 공개되는 팝스타 레이디 가가(Lady GaGa)의 6집 앨범 'Chromatica'의 신곡 'Sour Candy'를 피처링했다.

조이뉴스24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