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인포, 고객 디지털 전환 위한 'DX센터 시즌2' 공개


넥스트 노멀 시대, 디지털 데이터센터 방향 제시

[아이뉴스24 최은정 기자]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DX) 체험 공간인 'DX 센터 시즌2'를 오픈하고 '넥스트 노멀' 시대 새로운 디지털 데이터센터의 방향을 제시했다고 6일 발표했다.

이번 DX센터 시즌2는 자원 효율화 뿐 아니라 개발과 데이터 파이프라인 자동화를 통한 업무 프로세스 향상에 초점을 맞췄다. 이 곳에서 회사는 변화하는 업무 상황에 적합한 솔루션을 제시해주고, 디지털 서비스 운영자와 개발자 모두를 위한 데이터센터·애플리케이션 현대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를 통해 고객은 DX 방향성과 구체적 전략을 수립할 수 있으며, 다양한 기술 요소와 업무 프로세스 변화까지 한 눈에 확인할 수 있다.

특히 소프트웨어정의 데이터센터(SDDC) 기반 클라우드 인프라 통합 운영과 자동화 구현, 인공지능(AI)·머신러닝(ML) 적용 및 데이터옵스를 위한 애널리틱스 클라우드, 모던 애플리케이션 클라우드 등 새로운 조직·업무·요구사항에 적극 대응할 수 있는 방안을 파악할 수 있다.

정태수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대표는 "DX센터는 단순히 제품을 소개하는 데모센터가 아니다"라며 "클라우드·빅데이터·컨테이너·블록체인 등 당사 전문가들이 고객을 위해 실행 가능한 로드맵을 제안하고 컨설팅해 주는 것이 큰 차별점"이라고 강조했다.

DX센터 시즌2 주요내용 [이미지=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최은정 기자 ejc@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