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사신' 효과…검은사막 모바일 복귀 이용자 470% 증가

신규 이용자도 300% 급등…게이머 위한 혜택 풍성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펄어비스(대표 정경인)는 신규 클래스 '하사신' 출시 후 '검은사막 모바일'의 복귀 및 신규 이용자가 각각 470%, 300% 증가했다고 14일 발표했다.

하사신은 이례적으로 검은사막과 검은사막 모바일 동시 업데이트를 진행했다. 앞서 6월 선보인 '아처' 업데이트와 비교해 신규 및 복귀 이용자, 게임 잔존율이 모두 크게 상승했다.

펄어비스는 신규 및 복귀 이용자를 위한 이벤트를 진행 중이다. 하사신으로 60레벨을 달성 시 '60레벨 캐릭터 생성권 상자'를 받는다. 복귀 이용자는 심연 등급의 장비와 장신구 풀세트를 받을 수 있다. 빠른 성장을 지원하는 '성장 특화' 혜택도 80레벨까지 제공한다.

문영수기자 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