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천사콘서트]모모랜드, 선한 영향력으로 글로벌 결집…역대급 만남(종합)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모모랜드가 흥 넘치는 입담과 무결점 퍼포먼스로 국내외 팬들을 만났다. '조이천사콘서트'의 취지에 공감해 또 한 번 '선한 영향력'을 선보인 모모랜드의 밝은 모습에 팬들 역시 기쁨을 드러냈다.

모모랜드는 25일 오후 7시부터 네이버 브이라이브를 통해 진행된 비대면 콘서트 '조이천사콘서트'에서 국내외 팬들을 만났다.

그룹 모모랜드가 25일 오후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로 진행된 '조이천사콘서트'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조이천사콘서트'는 국내 최고의 엔터테인먼트 경제지 조이뉴스24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를 계기로 시작한 사회공헌 프로젝트다.

모모랜드는 비대면 콘서트 시작 전 공연장에 도착해 팬들과 미리 만나며 기대를 당부했다. 모모랜드는 V라이브를 통해 팬들과 만나 오랜만에 완전체로 뭉친 모습을 보여주는 것은 물론, 공연장을 보여주며 팬들과 함께 하는 듯한 느낌을 전하며 설레는 모습을 보여줬다.

모모랜드는 "팬들을 오랜만에 만나는 거라 떨리는 마음으로 춤도 다시 생각해보고 안무도 생각해봤다. 특별히 준비한 것도 있다. 한 번도 보여주지 못한 것이라고 해야하나"라고 말하며 궁금증을 높였다.

그룹 모모랜드가 25일 오후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로 진행된 '조이천사콘서트'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어 모모랜드는 콘서트 시작과 동시에 '핑키 러브' 무대를 최초로 선보여 눈길을 끌었다. '조이천사콘서트'를 통해 처음으로 보여준 무대에 팬들도 반가움을 감추지 않고 댓글로 뜨겁게 호응했다.

모모랜드는 "'핑키 러브'는 일본 앨범 타이틀곡이었다. 메리들이 너무 좋아하는 곡이라서 한국어 버전으로 냈다. 팬들이 많이 기다렸을 것이다. 한국어 버전 무대는 오늘 콘서트가 처음이다"고 말하며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또 모모랜드는 오랜만에 팬들을 만나는 소감을 전했다. 혜빈은 "너무 팬들이 보고 싶었다"고 말했고, 주이는 "정말 오랜만이다. 오늘 재밌게 즐기다 가자"고 말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낸시 역시 능숙한 영어를 통해 해외 팬들까지 챙겼다.

그룹 모모랜드 나윤-낸시가 25일 오후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로 진행된 '조이천사콘서트'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조이천사콘서트'는 언택트(비대면) 콘서트로 진행되며 수익금의 일부는 아름다운재단을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들에게 기부된다. 티켓은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 홈페이지와 애플리케이션에서 구매할 수 있다.

혜빈은 "보는 것과 동시에 기부를 할 수 있다고 들었다.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계신 분들께 도움을 드릴 수 있어서 뿌듯하다"고 말하며 이번 콘서트에 참여한 소감을 밝혔다.

이후 모모랜드는 가사를 보고 제스쳐로 곡을 설명하는 포맷의 '티키타카 몸으로 말해요' 게임을 진행했다. 모모랜드는 '흥모랜드' 답게 흥 넘치는 모습으로 게임에 임했지만 연달아 실패하는 의외의 허당 매력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그룹 모모랜드 주이가 25일 오후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로 진행된 '조이천사콘서트'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조이뉴스24 포토DB]

이어 모모랜드는 '떰즈 업' 무대를 선보이며 '조이천사콘서트' 열기를 높였다. 흠결 없는 라이브와 퍼포먼스에 팬들도 하트와 이모티콘, 댓글로 호응했다. 오랜만에 선보이는 완전체 무대에 행복함을 감추지 못했다.

또 모모랜드는 팬들의 휴대폰에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하는 '양자택일 모모랜드의 Thumbs Up' 코너를 진행했다. 혜빈은 '모든 표정 다 보여주는 혜빈', 제인은 '곧 울 것 같은 제인', 나윤은 '명랑드라마 여주 나윤', 주이는 '흥을 누르는 주이', 아인은 'SNS 업로드 사진 촬영하는 아인', 낸시는 '애교가 흘러넘쳐 주체가 안되는 낸시' 모습을 보여주며 팬들의 환호를 이끌어냈다.

뒤이어 모모랜드는 이들의 대표 히트곡 '빼엠'과 '뿜뿜' 무대를 잇따라 보여주며 분위기를 최고조로 띄웠다. 특히 모모랜드는 '빼엠' 무대에 앞서 팬들이 지정해준 의상을 입고 무대를 하는 이벤트를 진행했고, 그 결과 모모랜드는 해리포터 의상을 입게 됐다.

마지막으로 모모랜드는 "오랜만에 메리들과 만날 수 있어서 좋았다. 새로운 무대도 보여드리게 돼 행복했다. 또 이렇게 볼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팬들과 즐겨야 하는 곡들이 많은데 온라인으로 만나게 돼 아쉽다. 최대한 빨리 우리만의 온라인 콘서트를 열겠다. 새로운 앨범으로 인사드리겠다"고 말했다.

주이는 "너무너무 재밌었다. 팬들이 안계시니까 마음이 아팠지만 댓글로 더 많은 말들을 볼 수 있어서 좋은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고, 낸시는 "코로나19로 무대에 오랜만에 올랐다. 준비하면서 설레고 기대도 컸다. 무대를 해서 너무 행복했다. 앞으로 좋은 세계가 돼서 공연도 하고 팬들을 만났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그룹 모모랜드가 25일 오후 네이버 브이라이브(V LIVE)로 진행된 '조이천사콘서트'에서 멋진 무대를 선보이고 있다. [사진=정소희 기자]

이로써 모모랜드는 '조이천사콘서트'의 첫번째 주자로서 화제 속에 콘서트를 마무리 했다.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진행된 이번 '조이천사콘서트'는 약 10000개의 국내외 팬들의 댓글, 기록하며 국내외 화제성을 재차 입증했다.

모모랜드의 이번 참여가 더욱 아름다웠던 이유는 '조이천사콘서트'의 취지에 직접 공감해 출연을 결정했기 때문이었다. 데뷔 후 꾸준한 기부와 봉사로 많은 이들의 귀감이 된 바 있다. 올 초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커지자, 마스크 케이스 위캔지 1만개 기부, 국내 소외 계층을 위한 백미 기부, 코로나19 확산방지 캠페인 'Like A Hedgehog' 참여 등을 통해 선한 영향력을 보여줬다.

모모랜드는 여기서 멈추지 않고 수익금 일부를 아름다운재단에 기부하는 '조이천사콘서트'의 취지에 동의, 콘서트의 첫번째 주자로 참여하며 나눔과 배려로 팬들에게 재차 감동을 안겼다.

조이뉴스24 정지원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사진 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