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금고, 압구정에 안전금고 ‘VAULT 1932’ 1호점 공식 오픈


[아이뉴스24 이도영 기자] 안전금고 제조·관리 전문기업인 신성금고(대표이사 하균표)는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극동타워 빌딩에 프리미엄 안전금고 1호점인 ‘볼트(VOULT)1932 압구정점’을 7일 공식 오픈하고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8일 밝혔다.

‘볼트1932 압구정점’은 전용면적 347.08㎡(105.6평), 총 4개의 금고실에 402문의 개인금고를 갖추고 있다. 또한 세계 최고 수준의 내화·방도(耐火·防盜) 안전기준을 적용했다.

볼트1932는 시중은행이 제공하는 대여금고보다 크다. 볼트1932가 제공하는 가장 작은 사이즈인 H44형 금고의 경우 105.512㎥(넓이 440mm, 깊이 550mm, 높이 436mm)크기로 시중 은행이 제공하는 가장 큰 대여금고보다도 3배 이상 크다.

특히, 독립공간으로 구분돼 다수의 개별금고가 설치돼 있는 금고실을 통으로 가족금고 혹은 기업공유금고 등으로 제공할 수 있는 운영체제도 갖추고 있다.

하균표 신성금고 대표이사는 “내년까지 서울을 비롯해 전국 주요 대도시에 안전금고 서비스 플랫폼을 구축하고, 이를 장기적으로 투자와 비즈니스 네트워크로 연계하는 사업으로 진화시켜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신성금고는 사전예약을 통해 일반인의 금고실 체험도 지원한다.

이도영기자 ldy1004@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