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타는청춘' 박선영, 닭싸움 대마왕 김광규 이겼다...최성국 복수 성공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박선영이 닭싸움 대마왕 김광규를 이겼다.

8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설거지를 놓고 닭싸움을 하는 김광규와 최성국의 모습이 담겼다.

최성국은 맥없이 쓰러졌고, 이를 본 박선영은 달려와 "우리 성국이를 누가 그랬냐"고 화를 냈다.

불타는청춘 [SBS 캡처]

그때 조하나가 다가오자 최성국은 편을 갈라 닭싸움을 하자고 했다. 옥신각신하던 네 사람은 결국 1대3의 대결을 펼쳤다. 세 사람이 김광규를 공격하는 룰을 정했다.

김광규는 최성국과 조하나는 쉽게 제압했지만, 결국 박선영에게 무너져 웃음을 유발했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