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지, '스타트업' TMI 공개 "머리 묶는 장면 많아, 투머치·짐 많은 아이"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가수 겸 배우 수지가 '스타트업' TMI를 전했다.

수지는 지난 17일 매니지먼트숲 유튜브를 통해 릴레이 인터뷰를 공개했다.

같은 소속사 식구이자 tvN 새 토일드라마 '스타트업'에서 연기 호흡을 맞추고 있는 남주혁으로부터 "요즘 촬영이 바쁜데 삼시세끼는 잘 챙겨 먹는지, 또 '스타트업' TMI 3가지를 얘기해달라"는 요청을 받았다.

수지가 '스타트업' TMI를 전했다.[사진=매니지먼트숲 유튜브]

이에 수지는 "삼시세끼 열심히 챙겨 먹는다. 거의 폭식 수준"이라며 "아침에는 이동하면서 먹어야 해서 김밥, 계란, 토스트 정도다. 점심에는 면 종류를 좋아해서 칼국수, 라면, 짜장면, 짬뽕을 먹고 저녁은 때때로 소식한다"고 대답했다.

이어 수지는 '스타트업' TMI로 "삼산이들이 귀엽다. 삼산이는 도산이, 용산이, 철산이로 '스타트업'에 나오는 친구들이다. 너드미가 있어서 귀엽고 순수하다. 드라마에서 귀여움이 잘 나올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자신이 맡은 달미가 머리를 많이 묶는다며 "결심을 할 때나 전투력 장전할 때, 무슨 일을 저지르기 전이다"라고 설명했다. 또 "달미는 투 머치인 아이다. 방에 잡동사니가 굉장히 많다. 가방에는 수많은 머리끈, 매직, 화장품, 거울, 포스트잇 등이 있다. 짐이 많은 여자다"라고 전했다.

'스타트업'은 한국의 실리콘 밸리 샌드박스에서 성공을 꿈꾸며 스타트업에 뛰어든 청춘들의 시작(START)과 성장(UP)을 그리는 작품. 수지는 극 중 역전을 꿈꾸는 청춘 서달미 역을, 남주혁은 좌뇌형 인간 남도산 역을 맡았다. 오는 10월 17일 첫 방송된다.

조이뉴스24 박진영기자 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