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영, '오늘드림' 역대 최대 실적…세일기간 주문액 51% '급증'


비대면 트렌드에 최대 70% 할인 등 차별화 행사 시너지↑

[아이뉴스24 이연춘 기자] CJ올리브영의 즉시 배송 서비스 ‘오늘드림’이 ‘올영세일’ 기간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CJ올리브영은 대규모 정기 세일인 '올영세일'이 시작된 17일부터 20일까지 4일간 '오늘드림' 주문추이를 살펴본 결과, 지난 세일 동기간과 비교해 주문액이 51% 증가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오늘드림' 서비스 론칭 이후역대 최대 실적이다. CJ올리브영이 이번 세일에서 '옴니채널' 강점을 극대화한 데 따른 성과로 풀이된다. 비대면소비 트렌드와 함께 각종 인기 상품을 특가에 선보이는 ‘올영세일’ 효과가 더해져 같은 기간 주문 건수도 43% 증가했다.

[CJ올리브영]

CJ올리브영은 이번 정기세일을 앞두고 '오늘드림' 주문이 가능한 상품 수와 즉시 배송 진행 매장을 100여개점 추가 확대했다. 급증하는빠른 배송 수요에 대응하고 고객 선택권을 넓혀 쇼핑 편의를 극대화하기 위함이다.

상품군으로 살펴보면, 이 기간 ‘오늘드림’ 인기상품 100위권 내 70%가량이 대용량, 원플러스원(1+1), 추가 증정등을 내세운 기획 세트 상품인 것으로 나타났다. 빠른 배송에 더해 가성비·가용비(가격 대비 성능·용량)를 모두 따져보고 소비하는 실속 구매 트렌드가 두드러졌다.

CJ올리브영 관계자는 "업계 최초로 즉시 배송 서비스를 선보인 이후 배송 가능 상품과 지역 확대, 배송 옵션 삼원화 등 지속적으로 차별화를 꾀한 것이 의미 있는 성과를 거뒀다"며 "매장과 온라인을 연계한 O2O(Online to Offline) 시너지와 '옴니채널''전략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CJ올리브영은 오는 23일까지가을 트렌드 상품을 총망라해 최대 70% 할인하는 대규모 정기 세일 '올영세일'을 펼친다.

이연춘기자 stayki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