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일레븐, 6년째 해군순항훈련 정기 물품 후원


2015년 해군 순항훈련전단과 첫 인연 맺어

[아이뉴스24 이연춘 기자] 편의점 세븐일레븐은 성공적인 '2020 해군순항훈련'을 응원하기 위해 지난 21일 해군 순항훈련전단에 후원 물품을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세븐일레븐은 나라사랑 캠페인의 일환으로 지난 2015년부터 6년째 해군 순항훈련전단에 정기적으로 물품 후원을 이어오고 있다. 2016년에는 공식적으로 '해군순항훈련 후원 MOU'를 체결하기도 했으며, 지금까지 후원한 금액은 약 1억 원에 달한다.

[세븐일레븐]

후원물품은 오랜 기간 군함에서 생활할 해군 생도들을 위해 과자, 라면, 가공식품 등 총 1천만 원 상당의 식료품으로 구성됐다.

해군순항훈련은 장교 임관을 앞둔 사관생도들의 마지막 과정으로 원양항해 실습과 실무 적응능력 함양, 순방국과의 군사외교 활동을 위한 다목적 군사 훈련으로 지난 1954년 이래 매년 시행되고 있다. 올해 해군순항훈련은 오는 10월부터 12월까지 약 3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함태영 세븐일레븐 커뮤니케이션부문장은 "해군순항훈련은 전 세계에 우리 대한민국 해군의 우수성을 알리는 국위선양의 장이다"라며 "코로나19로 어려운 상황이지만 모든 생도들이 건강하게 훈련을 마치고 돌아오길 기원하며 세븐일레븐도 함께 응원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연춘기자 staykit@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