앤디포스, 코로나·독감 동시 진단키트 유럽 CE-IVD 인증 획득


코로나19·인플루엔자 바이러스 한번에 진단 가능

[아이뉴스24 류은혁 기자] 기능성 테이프·필름 제조업체 앤디포스는 코로나19와 인플루엔자(독감)를 한 번에 진단할 수 있는 체외진단키트 'ND COVID-19 & Flu Combo Kit'가 유럽 체외진단시약(CE-IVD) 인증을 획득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에 유럽 CE-IVD인증을 획득한 코로나19·인플루엔자 콤보 진단키트는 분자진단(PCR)과 동일한 실시간 역전사 중합효소 연쇄반응법(RT-PCR) 방식을 통해 코로나19 바이러스의 유전자(RdRp 및 E gene)와 A형 및 B형 독감 유전자의 감염여부를 판별할 수 있는 체외진단의료기기이다.

앤디포스는 이미 이달 초 식약처로부터 코로나19·인플루엔자 진단키트의 수출 허가를 받았으며 이번 CE-IVD인증을 획득해 전 세계 대부분의 국가에 수출할 수 있게 됐다.

회사 관계자는 "코로나19와 독감은 기침, 인후통, 발열 등 증상이 유사해 구분이 쉽지 않다"며 "올 가을부터 독감과 코로나19가 동시에 유행하는 '트윈데믹'(Twindemic)이 현실화될 우려가 커지고 있어 한 번의 검사로 독감과 코로나19 감염여부를 진단할 수 있는 진단키트 대한 수요가 클 것"으로 예상했다.

이어 "동시진단 키트는 인플루엔자와 코로나를 각각 검사하는 방식보다 신속하게 결과가 도출되기 때문에 해외 바이어들로부터 문의가 이어지고 있다"며 "빠른 시일 내 수출 성과를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류은혁기자 ehryu@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