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CS]멀티히트 최지만, 8회 동점 솔로포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최지만(29, 탬파베이 레이스)가 챔피언십시리즈에서도 손맛을 봤다.

최지만은 16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샌디에이고에 있는 펫코 파크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ALCS, 7전 4승제)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5차전에 1루수 겸 5번타자로 선발 출전했다.

최지만의 한 방이 효과를 봤다. 그는 소속팀이 2-3으로 끌려가고 있던 8회초 선두타자로 나왔다.

탬파베이 최지만이 16일(한국시간) 열린 휴스턴과 2020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챔피언십시리즈 5차전에서 8화초 동점 솔로 홈런을 쏘아올렸다. [사진=뉴시스]

최지만은 휴스턴 6번째 투수 조시 제임스가 던진 4구째 배트를 돌렸다. 무릎 근처로 오는 낮은 공을 그대로 받아쳤다.

타구는 오른쪽 담장을 넘어가는 솔로 홈런이 됐다. 맞는 순간 홈런임을 직감하는 타구였다. 최지만의 한 방으로 탬파베이는 3-3으로 균형을 맞췄다.

최지만은 뉴욕 양키스와 만난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ALDS)에서 상대 '에이스' 게릿 콜을 상대로 홈런을 친 뒤 포스트시즌 들어 다시 한 번 대포를 가동했다.

그는 이날 멀티히트에 멀티출루로 활약 중이다. 2회초 첫 타석과 4회초 두 번째 타석에서 연달아 볼넷을 고른 최지만은 5회초 맞은 세 번째 타석에서 이날 첫 안타로 출루했다. 두팀의 경기는 9회가 진행 중이다.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