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제니 "母, 이정재 팬...'모래시계' 보고 내 이름 지었다"


[조이뉴스24 이지영 기자] 걸그룹 블랙핑크 제니가 자신의 이름 유래에 대해 밝혔다.

17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에서 블랙핑크가 출연했다.

이날 제니는 자신의 이름이 지어진 비화를 밝혔다. 제니는 "내 이름은 순수 한국어"라고 밝혔다.

아는형님 [JTBC 캡처]

이어 " 이정재 선배님 팬이었는데, 당시 '모래시계' 속에서 백재희 캐릭터를 연기하는 걸 보고 나중에 아들을 낳으면 재희라고 지어야겠다고 생각했다더라. 그런데 딸이라 제니가 됐다"라고 말했다.

제니는 "나중에 이정재 선배님을 만날 일이 있어서 말씀을 드렸는데, 어머니가 팬인 거에 놀라면서 무척 좋아해주셨다"고 덧붙였다.

조이뉴스24 이지영기자 bonbon@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