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폰12, 30일 국내 5G스마트폰 시장에 도전장…출시 초반 '흥행 예감'


아이폰12, 국내 출시 첫날 10만대 이상 판매 예상…사전예약도 흥행

30일 업계에 따르면 아이폰12는 이날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 정식 출시됐다. [사진=애플]

[아이뉴스24 서민지 기자] 애플의 첫 5G 스마트폰 아이폰12가 본격 출시되며 삼성전자가 독주하고 있는 국내 5G 스마트폰 시장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아이폰12는 이날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 정식 출시됐다. 이에 앞서 아이폰12 시리즈는 지난 23일부터 29일까지 사전예약을 진행한 바 있다.

업계에서는 아이폰12의 출시 초반 기세가 예사롭지 않다고 평가한다. 아이폰12는 출시 첫날 이통 3사에서 10만 대 이상 판매될 것으로 전망된다.

아이폰12 시리즈는 사전 예약에서 인기몰이를 하며 흥행 기대감을 더욱 키우고 있다. 이동통신 업계에 따르면 아이폰12 시리즈의 국내 사전 예약 가입자는 40만~50만 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는 전작 아이폰11보다 30% 이상 높은 수준이다.

쿠팡, 11번가, 위메프 등 전자상거래(이커머스)가 진행한 아이폰12, 아이폰12 프로 사전예약에서도 판매 시작과 동시에 물량이 동난 바 있다.

아이폰12 판매가 먼저 시작된 일부 해외 시장에서는 예약 판매 첫날 170만~200만 대가 팔린 것으로 추산되기도 했다. 전작 대비 2~3배가량 높은 수치다.

업계 관계자는 "아이폰12는 애플의 첫 5G 스마트폰인 만큼 시장에서 기대하는 바가 크다"면서 "애플의 5G 모델을 기다리던 교체 수요가 상당한 데다 코로나19 이후 펜트업(pent up·억눌린) 효과도 기대해볼 만하다"고 관측했다.

서민지 기자 jisseo@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