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S]걸그룹 '이달의 소녀' 츄·희진, 5차전 시구 및 시타 선정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한국야구위원회(KBO)가 23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릴 예정인 두산 베어스와 NC 다이노스의 2020 한국시리즈(7전 4승제) 5차전 시구, 시타, 애국가를확정했다.

5차전 시구와 시타자는 걸그룹 '이달의 소녀'(LOONA) 멤버인 츄와 희진이 각각 맡는다. 경기 전 애국가 제창에는 전 휠체어 테니스국가대표로 활동한 경력이 있는 성악가 황영택 씨가 맡는다.

이달의 소녀는 '우리는 매달 새로운 소녀를 만난다'라는 독창적인 슬로건의 신개념 데뷔 프로젝트로 화제를 모은 12인조 걸그룹이다.

걸그룹 이달의 소녀 멤버 츄가 오는 23일 열리는 2020 한국시리즈 5차전 시구자로 선정됐다. [사진=정소희 기자]

지난 10월 발매한 세 번째 미니앨범 '미드나잇'(12:00)이 빌보드 메인 차트인 '빌보드 200'에 진입하는 등 국내·외 다양한 기록들을 경신하고 있다. 또한 이달의 소녀는 글로벌 아이돌로 존재감을 끌어올리고 있다.

5차전 애국가를 부르는 황 성억거는 전 휠체어 테니스 국가대표로 2018년 평창 동계페럴림픽 개회식에서도 애국가를 제창했다. 지난해 올해의 장애인상 대통령상을 수상했고 현재 각종 방송에 출연하며 전문 강연과 연주를 하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조이뉴스24 류한준 기자 hantae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