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자)아이들 우기 "'나는 살아있다'서 개구리 먹어, 닭가슴살 같았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여자)아이들 우기가 '나는 살아있다'에서 개구리를 잡아먹은 소감을 전했다.

14일 오후 방송된 SBS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는 특선 라이브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스페셜DJ 신봉선과 함께 십센치, (여자)아이들이 출연했다.

'컬투쇼' 14일 방송에 (여자)아이들과 십센치(권정열)이 출연했다. [사진=SBS파워FM]

이날 (여자)아이들 우기는 최근 tvN '나는 살아있다'에서 개구리를 잡아먹는 모습이 공개된 바 있다.

우기는 "그 상황에서는 먹을 수밖에 없었다. 너무 배가 고파서"라며 "정말 거짓말 안하고 닭가슴살 같았다. 개그리 다리에 근육이 그렇게 많을 줄 몰랐다"고 털어놨다.

이어 '김민경 언니가 개구리를 죽이고 껍질을 해체해줬다"고 덧붙였다.

조이뉴스24 김양수 기자 lia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