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예천군 산불 16시간 만에 진화 완료


- 영주까지 확산 된 산불, 산불총력대응으로 인명피해 없음  -

[조이뉴스24 엄판도 기자]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는 21일 16시 12분경 경상북도 예천군 감천면에서 발생한 산불에 산불재난특수진화대 등 지상인력 1,167명, 산불진화헬기 14대를 투입하여 22일 오전 10시 25분 현재 진화 완료했다.

산림당국은 예천군에서 발생한 산불이 영주까지 확대되어 소방청 등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방화선을 우선 구축하였다.

야간에는 산불진화헬기가 뜰 수 없어 산불특수진화대 등 산불지상인력 중심으로 산불을 진화했으며, 신속한 조기진화를 위해 일출과 동시에 산불진화헬기 14대를 투입했다.

현재 인명 및 재산피해는 없으며, 산불이 재발화 되지 않도록 잔불정리에 철저를 기하고, 향후 산불현장조사 후 정확한 원인과 피해면적을 확정할 계획이다.

산림청 중앙산불방지대책본부 최병암 차장은 “경북과 강원도 일원에는 건조주의보가 발효되는 등 대기가 매우 건조하여 산불 발생 위험이 높은 상황으로 산림 인근 주민들께서는 화기사용 및 관리에 철저를 기해 주시고, 특히 산림인접지에서 쓰레기소각 등 불법소각을 자제하여 주시기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조이뉴스24 엄판도 기자 pando@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