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낫서른' 안희연 "정인선·차민지와 첫만남에 MBTI 공유"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아직 낫서른' 정인선 안희연 차민지가 서로의 첫 인상을 공개했다.

23일 카카오TV 오리지널 드라마 '아직 낫서른'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오기환 감독을 비롯해 정인선, 강민혁, 안희연, 송재림, 차민지가 참석했다.

정인선, 안희연, 차민지가 23일 카카오TV '아직 낫서른' 제작발표회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카카오M]

이날 정인선 안희연 차민지는 서로의 첫 인상을 공개했다.정인선은 "안희연은 똑똑하고 소탈, 털털할 것 같았다. 촬영을 할 수록 허당기가 있는데 정말 사랑스럽더라. 인간미가 있었다. 차민지는 차가울 것 같았는데 알수록 여성스러운 소녀가 마음 속에 있더라"고 말했고, 안희연은 "첫 만남에 MBTI를 나눴다. 잘 맞았다"며 애정을 드러냈다.

차민지 역시 "모두 따뜻하고 여성스럽다. 내가 비록 언니지만 오히려 더 의지하게 되는 친구들"이라며 찰떡궁합을 자랑했다.

'아직 낫서른'은 적당히 교묘하고 적당히 똑똑해졌지만, 여전히 흔들리고 방황하는 서른 살 세 여자의 일과 사랑을 그린 공감 로맨스 드라마다. 서른 살의 웹툰 작가 서지원(정인선 분)을 중심으로, 웹툰 회사 담당자로 만나게 된 첫사랑 이승유(강민혁 분), 일과 사랑을 혼란에 빠뜨리는 영화감독 차도훈(송재림 분)을 비롯, 서지원의 동갑내기 절친 이란주(안희연 분), 홍아영(차민지 분)의 이야기가 담긴다.

웹툰 '85년생'이 원작으로, 오기환 감독이 연출을 맡아 차가운 겨울과 따뜻한 봄 사이, 차가워지고 싶지만 여전히 뜨거운 '낫서른이'들의 이야기를 감성적으로 그려낸다.

23일 오후 5시 카카오TV 첫 공개.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