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故 김자옥 동생' 김태욱 전 아나운서, 4일 사망…향년 61세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김태욱 전 SBS 아나운서 부국장이 사망했다. 향년 61세.

5일 SBS에 따르면 김태욱 전 SBS 아나운서 부국장은 지난 4일 자택에서 사망했다.

김태욱 전 SBS 아나운서 부국장이 사망했다. [사진=SBS]

1987년 CBS 공채 아나운서로 방송 생활을 시작한 김태욱 전 아나운서는 1989년 KBS 16기 공채 아나운서로 합격했으며, 1991년 당시 개국한 SBS 1기 아나운서로 활약했다. 2014년부터 2019년까지 아나운서팀 부국장을 역임했으며 지난해 정년 퇴임했다.

1950년대부터 1970년대까지 문화예술계를 풍미했던 시인 김상화의 차남이자 막내아들이며, 故 김자옥의 막내동생이다.

김태욱 전 아나운서는 SBS 러브FM '김태욱의 기분 좋은 밤'의 DJ를 맡아왔다. 고인의 사망으로 최기완 아나운서가 프로그램을 대신 진행했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