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올리브네트웍스, 포천시 스마트팜 빌리지 조성 지원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CJ올리브네트웍스가 스마트팜 구축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한다.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이사(오른쪽)와 지영모 (주)메가팜빌리지 대표이사가 스마트팜 빌리지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는 모습 [사진=CJ올리브네트웍스]

CJ올리브네트웍스가 포천시 조성 예정인 스마트팜 빌리지에 스마트팜 솔루션을 공급하는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4일 발표했다.

체결식은 지난 3일 경기도 포천시 한화리조트에서 열렸으며 박윤국 포천시장, 싱하이밍 주한 중국대사, 지영모 메가팜빌리지 대표이사,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이사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포천시 관인면 사정리 일대에 조성되는 스마트팜 빌리지는 최신 IT기술 및 신재생에너지를 활용한 스마트농업, 유통, 레저가 결합된 주거공간으로 4차 산업시대의 스마트한 자족 도시개발을 목표로 하고있다.

CJ올리브네트웍스는 포천 스마트팜 빌리지 시행사인 메가팜빌리지와의 업무협약에 따라 ▲스마트팜 빌리지 ICT분야 협력 ▲스마트팜 빌리지 관련 연구개발 ▲한·중 농업기업 및 투자기업과의 공동사업 협력 ▲세계시장에서의 스마트팜 기술 협력 등 상호발전을 위한 방향을 모색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CJ올리브네트웍스는 스마트팜 빌리지 조성을 위한 전체 ICT 분야 개발 계획을 수립하고 스마트팜 관련 소프트웨어 시스템구축과 AI,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하는 등 설비, SW, 유지보수로 이뤄진 통합 디지털 전환(DT) 서비스 사업분야를 지원한다.

CJ올리브네트웍스의 빅데이터 분석 및 머신러닝 기술과 농생명 기술을 결합하여 생육조건 또는 생육예측 등 생육분석 알고리즘을 개발한다.

차인혁 CJ올리브네트웍스 대표는 "IoT,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을 활용한 AI기반의 스마트팜 솔루션으로 소외받던 농업산업이 발전하고 미래성장 산업화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