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물류센터서 화재 발생 직원 대피…인명피해는 없어


[조이뉴스24 정미희 기자] 쿠팡 물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해 직원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일어났다.

17일 오전 5시35분께 경기 이천시 마장면에 위치한 쿠팡 덕평물류센터에서 화재가 발생했다. 다행히 근무 교대시간이고 직원들이 신속히 대피하며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쿠팡은 "배송이 정상화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날 소방당국에 따르면 불은 지상 4층, 지하 2층인 물류센터 지하 2층에서 시작된 것으로 파악된다.

화재가 발생한 쿠팡 덕평물류창고 [사진=경기소방본부]

소방당국은 신고 접수 20분 만에 관할 소방서와 5~6곳의 소방서에서 인력과 장비를 동원하는 '대응 2단계' 경보령을 발령하고 진화에 나섰다. 인력 250여명, 장비 60여대가 동원됐다.

화재 발생 2시간 40여분 만인 오전 8시 20분께 큰 불길이 잡히며 대응 1단계로 낮아졌다.

당시 이곳에서는 직원 240여명이 근무 중이었고 모두 대피해 인명피해는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쿠팡 덕평물류센터는 신선식품을 제외한 일반제품을 취급하고 있다.

/정미희 기자(jmh@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