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래프톤, '배틀그라운드: 뉴 스테이트' 사전예약자 4천만 돌파


10월 중 글로벌 출시 일자 발표 예고

[아이뉴스24 문영수 기자] 크래프톤(대표 김창한)은 '배틀그라운드: 뉴 스테이트'의 사전예약자가 4천만명을 돌파했다고 16일 발표했다.

지난 8월 31일 3천200만명을 유치한 데 이어 2차 알파테스트와 9월 1일부터 실시한 인도 사전예약에 따른 성과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2차 알파테스트는 8월 27일부터 사흘간 아시아, 중동, 터키, 이집트 등 28개국에서 열린 바 있다.

배틀그라운드 뉴 스테이트.[사진=크래프톤]

박민규 펍지 스튜디오 총괄 PD는 "이 성과는 배틀그라운드: 뉴 스테이트에 대한 전 세계 팬들의 기대와 펍지 스튜디오에 대한 여러분의 신뢰로 이루어진 것"이라며 "출시를 앞두고 2차 알파테스트의 이용자 의견을 반영하는 최종 보완 작업에 전력을 다해 진일보한 재미와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틀그라운드: 뉴 스테이트는 펍지 스튜디오가 직접 개발한 모바일 배틀로얄 게임이다. 배틀그라운드만의 정교하고 현실감 있는 건플레이와 액션, 독자적인 콘텐츠는 물론 펍지 스튜디오의 기술력과 개발 역량을 기반으로 최첨단 렌더링 기술을 적용했다.

현재 구글플레이와 애플 앱스토어에서 사전예약이 진행되고 있으며, 정식 출시 일자는 10월 중 발표할 예정이다.

/문영수 기자(mj@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