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광주시장, 추석 앞두고 민생경제 챙겨


주차시스템 유료화 도입 수산물 냉동창고 제빙시설 수리 등 건의

[아이뉴스24 윤창훈 기자]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17일 추석 명절을 앞두고 서부농수산물도매시장을 방문해 민생경제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다.

이번 행사는 광주시가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운영하고 있는 ‘민생경제 특별주간(9월9~17일)’의 하나로 마련됐다.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왼쪽)이 17일 오후 서부농수산물 도매시장을 방문해 판매장 상인들과 이야기를 나누고 있다.[사진=광주광역시]

이 시장은 도매시장을 실질적으로 운영하는 ▲농협광주공판장 ▲호남청과 ▲두레청과 ▲수협광주공판장 ▲중도매인 연합회 등 도매법인 관계자와 간담회를 갖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이 자리에서 농협광주공판장 옥영석 사장은 “주차장이 24시간 개방되면서 농수산물 반입 운송차량, 종사자, 방문고객 차량으로 인해 교통 혼잡과 고객 불편이 초래되고 있다”며 ‘유료화 주차시스템 도입’을 건의했다.

호남청과 고인수 대표는 “채소 경매장에 들어오는 물량에 비해 경매장이 좁아 현재 양파, 배추 등은 야외에서 경매를 하는 실정”이라며 채소동 증축 의견을 제시했다.

두레청과 한수영 대표는 “도매시장이 문을 연지 17년이 지나다 보니 시설이 노후화돼 지붕누수, 경매장 환풍시설 등 개·보수가 필요하다”고 주문했다.

수협광주공판장 장영봉 장장은 “바닷물을 사용하는 수산 시설은 다른 시설보다 녹이 슬어 노후화가 빨리 진행되는 만큼 수산물 냉동창고 제빙시설 등의 수리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중도매인연합회 문현수 회장은 “서부·각화도매시장 종사자가 여름 휴가를 갈 수 있도록 하계휴무일을 도매시장업무 조례로 지정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간담회에 앞서 농협광주공판장, 호남청과, 두레청과, 수협광주공판장 4개 도매법인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발달장애인주간보호시설을 지원하기 위해 위문금 1천만원을 이용섭 시장에게 전달했다.

이용섭 시장은 “도매시장은 단순히 농수산물만 유통하는 곳이 아니라, 생산자인 농어민을 보호하고 시민들의 먹거리가 안전하게 유통되는 곳”이라며 “건의된 내용을 검토해 필요한 부분은 최대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윤창훈 기자(jj1004@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