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환상의 짝꿍=애즈원 민+뮤지컬 배우 리사…음색이 지문


[조이뉴스24 정지원 기자] '복면가왕' 애즈원 민, 뮤지컬 배우 리사가 출연했다.

19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은 추석 맞이 듀엣 팀 대결 특집으로 진행됐다.

'복면가왕' 애즈원 민, 뮤지컬 배우 리사 [사진=MBC]

두번째 대결에서는 오케이 흥자매와 환상의 짝꿍이 맞붙었다. 두 팀은 비스트 '비가 오는 날엔'에 맞춰 감성적인 보이스로 판정단의 마음을 울렸다.

양요섭은 "흥자매는 자매는 아닌 것 같다. 파워풀하고 개성 있는 목소리로 노래해줬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그 결과 오케이 흥자매가 2라운드 진출에 성공했다.

환상의 짝꿍의 정체는 음색퀸 콤비 애즈원 민, 뮤지컬 배우 리사였다.

/정지원 기자(jeewonjeong@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