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림픽포토]선제골 넣은 뉴질랜드 케이케이스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 뉴질랜드 케이케이스가 25일 오후 일본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2차전 뉴질랜드와 온두라스의 경기에서 선제골을 넣은 후 기뻐하고 있다.

뉴질랜드 케이케이스가 25일 오후 일본 이바라키 가시마 스타디움에서 진행된 '2020 도쿄올림픽' 남자축구 조별리그 B조 2차전 뉴질랜드와 온두라스의 경기에서 선제골을 넣은 후 기뻐하고 있다.

/가시마=정소희 기자(ss082@joynews24.com)







포토뉴스